검색

박능후 장관, 코로나19 최일선 검역현장 방문

제8회 검역의 날 계기 인천공항 검역현장 방문 및 인력 격려

가 -가 +

간호조무사신문
기사입력 2020-05-20

  © 간호조무사신문

 

보건복지부 박능후 장관은 20일 검역의 날을 맞이하여 코로나19 국내 유입 차단을 위해 애쓰고 있는 인천공항검역소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제8회 검역의 날을 맞이하여 검역소의 검역관 및 지원인력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검역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인천공항검역소는 1.3일부터 해외입국자에 대한 강화된 입국검역 수행으로 유증상자 1만 3천 380명에 대한 진단검사를 실시하여 총 501명의 코로나19 확진자를 확인했으며, 최근 중동지역에서의 코로나19 발생 증가에 따라 중동지역 입국자 중 내국인 건설근로자에 대해서는 검역단계에서 선제적으로 진단검사를 수행 중에 있다.

 

박능후 장관은 해외 입국자에 대한 유증상자 선별, 특별입국절차 등 검역과정 전반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검역관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어 박 장관은 “이번 코로나19 대응과정에서 입국검역의 강화와 특별입국절차 등의 적용으로 검역에 대한 국민의 신뢰가 높아진 만큼 국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해 줄 것”이라고 당부했다.

 

한편, 제8회 검역의 날은 코로나19 발생 상황 등을 감안해 기념행사를 생략하여 조용히 치러질 예정으로, 검역 유공자 40명에 대한 포상은 각 검역소 별로 따로 진행할 예정이다.

간호조무사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간호조무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