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구시회, 코로나19로 지친 보건의료 인력에 간식 전달

#힘내라_대한민국! #힘내라!_TK

가 -가 +

간호조무사신문
기사입력 2020-03-20

  © 간호조무사신문



대한간호조무사협회(회장 홍옥녀, 이하 간무협)는 지난 9일 코로나19 사태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대구·경북 간호조무사들을 위해 마스크와 성금 모금 운동을 진행해 현재까지 이어오고 있다.

 

간무협은 캠페인이 시작된 이후 전국각지에서 마스크와 성금 모금이 지속적으로 모이고 있다고 전했다.

 

간무협이 캠페인을 주도하는 동안 대구시간호조무사회(회장 한유자, 이하 대구시회)는 임상 현장에서 고생하는 간호조무사 회원들과 소통의 창구 역할을 하고 있다.

 

이에 대구시회는 전국각지에서 모여드는 성금 일부로 코로나19로 쪽잠, 허기를 이겨가며 치열한 나날을 보내는 거점병원(경북대학교병원, 가톨릭대학교병원,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 동산의료원, 보훈병원, 영남의료원, 파티마병원) 및 임시선별진료소에 근무하는 보건의료인을 위해 소정의 간식을 준비해 전달했다고 밝혔다.

 

한유자 대구시회 회장은 캠페인에 적극 동참해 주시는 전국각지 간호조무사 회원님들 덕분에라도 코로나19와의 치열한 싸움에서 한발도 물러서지 않을 수 있는 용기를 얻었다앞으로도 임상 현장에서 너무나 고생하는 간호조무사를 비롯한 보건의료인들을 위해 대구시회가 어떤 일을 할 수 있는지 항상 더 고민하고 실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간호조무사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간호조무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