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2018 국정감사] 전국 유인도서 중 58.4% 의료기관 無..닥터헬기 착륙장도 無

가 -가 +

간호조무사신문
기사입력 2018-10-30

우리나라의 사람이 거주하는 섬 중에서 의료기관이 없는 곳이 절반이 넘고, 의료기관이 없는 유인도서 중 대부분이 닥터헬기 착륙장소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의원이 지난 29일 보건복지부가 국정감사 자료인 '유인도서 조사 결과'를 분석해 이같이 밝혔다.

 

보건복지부가 지난 9월 전국에 사람이 거주하는 469개 섬을 대상으로 보건의료기관 유무, 정기 운항선 운행 주기, 닥터헬기 착륙장소 유무 등을 조사한 결과, 의료기관이 없는 유인도서가 58.4%(274개소), 의료기관이 없는 274개 유인도서 중 닥터헬기 착륙장소가 없는 섬이 86.9%(238개소)로 대부분 닥터헬기 인계점(착륙승인지점)이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의료기관이 없는 유인도서 중 697명이 거주하는 인천시 옹진군 신도, 190명이 거주하는 전남 여수시 송도, 109명이 거주하는 전남 완도군 백일도 등의 경우도 연륙교·병원선·닥터헬기 인계점이 모두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남인순 의원은 “의료기관이 없는 유인도서 274개소, 이중 닥터헬기 착륙장소가 없는 유인도서 238개소의 주민들은 응급의료 및 필수의료 서비스를 적시에 적정하게 제공받기가 사실상 어려운 실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보건복지부가 군부대와 원양선박, 교정시설, 도서‧벽지 등을 대상으로 제한적으로 의사와 환자 간 원격의료를 허용할 계획을 검토하고 있으나, 이에 앞서 의료기관과 보건진료소 등이 없는 유인도서 274개소 중 주민 수 등을 감안하여 보건진료소 등을 확충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해야 한다”며, 응급상황 발생 시 환자이송을 위한 닥터헬기 착륙장소 확보 등 대책을 적극적으로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간호조무사신문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간호조무사신문. All rights reserved.